조회 수 34683 추천 수 9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7월 4일, 그는 그 날도 수업을 들으면서 ‘나는 왜 안 되는 것일까’ 하는 생각을 하는 중이었다. 칠판에는 교수님이 쓰신 듯한 ‘악령을 쫓으시는 예수 그리스도’라는 글씨가 선명히 쓰여져 있었다.

“그러면 나는 왜 안 되는 거죠?” 그는 하나님께 마음 속으로 따지듯 물었다. 그때였다. 갑자기 강렬한 공간 속으로 이끌려가는 느낌이 들었다. “토네이도에 휩쓸린 것 같았죠.” 그는 당시를 그렇게 회상한다. 엄청난 구름 기둥이 그를 휩쓸고 지나갔고, 마침내 ‘그것이 내 몸에서 나왔다’는 느낌이 들었다.

“다 이루었다”는 느낌이었다. 평안했다. 삼십 년이 넘도록 극복하기 위해 발버둥 쳐오던 문제가 단번에 해결되는 순간이었다. 한편으론 허무했다. “이렇게 간단한데, 왜 43년 동안이나 내버려 두신 건가요?”, “왜 예수를 믿고 12년 동안이나 이렇게 내버려 두셨나요?” 그의 안에서는 한꺼번에 질문이 쏟아져 나왔다.

하나님께서는 “나는 이스라엘을 사랑했지만, 그들은 430년을 노예로 살았단다”, “낮도 12시간, 밤도 12시간, 이스라엘도 12지파, 1년도 12달이 아니니?” 라고 답하시는 듯 했다. 그는 당시 그러한 답을 듣고 ‘계획이 있으셨구나’를 느꼈다고 한다. 그는 마지막으로 하나님께 말씀드렸다. “제 잃어버린 청춘을 회복시켜 주십시오.” 하나님은 고개를 끄덕이셨다.

그는 새로 태어났다. 사람들이 아름다워 보였다. 그리고 다시 ‘남자’가 됐다. 이후 그는 다니던 신학대를 정리하고, 동경 호라이즌 채플로 옮겼다. 그리고 동성애자들을 위한 사역을 시작했다. 하지만 오히려 배척을 받게 됐고, 그 사역은 그만둘 수밖에 없었다.

대신 그는 미국에서 히피와 마약, 동성애로 얼룩진 삶을 살던 수많은 청년들을 교회로 인도한 척 스미스 목사의 갈보리 채플 한국 선교사로 돌아온다. 자신이 게이바를 열었던 이태원 근처 서울 한남동에서 ‘서울 갈보리 채플’을 개척하고, 성경강해를 하면서 성경적 자기대면과 치유상담을 시작했다.

갈보리 채플에서 일반 성도들을 대상으로 교회 사역을 하면서 그는 이 땅의 젊은이들이 자신같은 전철을 밟지 않도록 그들의 올바른 이성교제를 돕는 인터넷 카페를 개설했다. 그리고 매주 목요일 함께 예배를 드리면서 건전한 만남을 주선했다. 카페는 2만이 넘는 회원수를 기록했고, 그가 맺어준 커플만 1백쌍이 넘는다. “결혼이 성 정체성 문제로 고민하는 이들을 줄일 수 있는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는 요즘 갈 곳 없는 예전 동성애자 시절 동료들도 돌보고 있다. 그가 돌보고 있는 동성애자들은 대부분 그보다 조금 나이가 어린 40-50대다. 그와 비슷한 나이였거나 그보다 나이가 많았던 사람들은 거의 다 세상을 떠났기 때문이다. “이들은 에이즈나 알콜중독, 마약중독에, 호르몬 주사 부작용 등에 망가질 대로 망가져 있어요. 성전환수술을 한 사람들은 더 말할 것도 없습니다.” 몸에 칼을 댔는데 어찌 멀쩡할 수 있겠냐는 것이다.

그러다 보니 교회에는 트랜스젠더나 레즈비언, 에이즈 환자들이 하나둘씩 늘어나게 됐다. 그러면서 기존에 있던 교인들은 하나둘씩 교회를 떠나게 됐다. “어쩔 수 없죠. 떠난 성도들은 다른 교회로 갈 수 있지만, 이들은 여기를 떠나면 갈 곳이 없잖아요?” 그는 이들을 이해해줄 수 있는 곳이 많지 않다는 것을 알고 있다. 주일 오후에는 이들을 대상으로 성경적 자기대면과 상담 과정을 함께하고 있다.

상담은 엄격하다. “죄의식을 느껴야 해결이 가능합니다. 그런 면에서 동성애로부터 벗어나려면 예수를 먼저 믿어야 합니다.” 그는 동성애에 대한 관심에서 벗어날 수 있는 방안들을 제시하기 시작했다. <계속>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2 간증 강준민 목사의 개척교회 이야기 2010.07.24 53794 1
11 간증 충격 요법 2010.04.25 37182 0
10 간증 감리교의 창시자 요한 웨슬레의 구원간증 2009.12.12 36623 0
9 간증 조용기 목사의 성령세례 간증 2009.09.12 38437 0
8 간증 예수원 대천덕 신부의 성령세례 간증 1 2009.09.12 42046 0
7 간증 나는 오늘도 눈물로 성경을 쓴다 2009.06.22 34345 0
6 간증 백악관을 기도실로 만든 대통령 링컨 2009.02.15 38039 0
5 간증 북한의 기독교인들 1 file 2008.04.10 37183 29
4 간증 동성애서 전향한 이요나 목사 이야기 (3)-고... file 2008.03.30 38485 10
» 간증 동성애서 전향한 이요나 목사 이야기 (2)-회... 2008.03.30 34683 9
2 간증 동성애서 전향한 이요나 목사 이야기 (1)-어... 2008.03.30 36661 7
1 간증 이재명의 전도행전 (갓피아닷컴) file 2007.02.11 37281 32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CLOSE